메뉴 건너뛰기

 러시아 군인 첫 전범재판…민간인 살해 시인

 

13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키이우 지방법원에서 민간인 살해 혐의로 기소된 바딤 쉬시마린 러시아 군 하사에 대한 재판이 진행 중이다.[로이터=사진제공]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 군인을 대상으로 한 첫 전범재판이 우크라이나 법정에서 열렸다.

AP통신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 지방법원은 13일(현지시간) 민간인을 사살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러시아 육군 칸테미로프스카야 전차사단 소속 바딤 쉬시마린(21) 하사에 대한 첫 재판을 시작했다.

이날 법정은 수십 명의 우크라이나 현지 언론인과 외국 취재진으로 가득 찼다고 통신은 전했다.

쉬시마린 하사는 개전 초기인 지난 2월 28일 교전 지역이던 우크라이나 동북부 수미주(州)의 추파히우카 마을에서 민간인을 소총으로 사격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자전거를 탄 채 휴대전화로 통화하던 62세의 민간인 남성을 보고 AK-74 소총을 쏴 살해한 것으로 조사됐다. 남성이 피격된 장소는 자신의 집으로부터 불과 수십 미터 떨어진 곳으로 파악됐다.

비무장 상태였던 민간인이 우크라이나군에게 러시아군이 있는 장소를 알리지 못하게 하려고 범행한 것이라고 우크라이나 검찰은 밝혔다.

우크라이나군에 생포된 쉬시마린은 우크라이나 보안국이 공개한 영상에서 민간인 사살 혐의를 시인했다.

그는 "사격 명령을 받았다"며 "한 발을 발사하자 그가 쓰러졌고 우리는 계속 진격했다"고 말했다.

우크라이나 보안국은 "쉬시마린의 증언은 침략자의 첫 번째 자백 중 하나"라고 밝혔다.

우크라이나 검찰 측은 자국 비밀정보국에 소속된 검사와 수사관들이 쉬시마린이 교전 수칙을 어긴 채 계획적으로 민간인을 살해했다는 증거를 충분히 확보했으며 쉬시마린은 징역 10∼15년 내지 최고 무기징역의 처벌에 직면할 것이라고 밝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靑 박근혜 광복절 사면…이명박은 제외 usavkd_admin 2021.06.18 18
공지 메모리얼데이, 전사자들 묘비에 성조기를… usavkd_admin 2019.05.25 61
공지 보훈처 재향군인회 등 보훈단체, 정치집회 참석하면 처벌 usavkd_admin 2018.08.21 111
공지 미국은 베트남戰 용사를 잊지 않습니다 usavkd_admin 2018.03.31 270
공지 문대통령, 베트남전쟁 사과 월남전 참전 용사 비극 usavkd_admin 2017.11.14 243
공지 -복수국적 취득 절차는 usavkd_admin 2017.07.15 235
3393 더 강경해진 바이든 대북노선… ‘전략적 인내 2.0’으로 가나 usavkd_admin 2022.05.25 0
3392 北, 탄도미사일 3발 발사…尹, 첫 NSC 개최 usavkd_admin 2022.05.25 0
3391 北 도발에…현무-II, 미군 ATACMS 쏘고 F-15K는 '엘리펀드 워크' 맞대응 usavkd_admin 2022.05.25 0
3390 尹대통령,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에 선정 usavkd_admin 2022.05.24 1
3389 벌써 세 번째…바이든 ‘대만 군사개입’ 돌출 발언 놓고 美 논란 usavkd_admin 2022.05.24 0
3388 윤 대통령, '아시아 최초 EPL 득점왕' 손흥민에 첫 축전 usavkd_admin 2022.05.23 1
3387 ‘핵에는 핵’ 공동성명 첫 명시… 한·미 관계 전면 리셋 usavkd_admin 2022.05.22 0
3386 윤석열 대통령, 김건희 여사와 '깜짝 등장'…"청와대는 국민 여러분의 것" usavkd_admin 2022.05.22 1
3385 尹에 팻말 선물한 바이든…"모든 책임 대통령몫" 적혀 있었다 usavkd_admin 2022.05.22 1
3384 尹대통령·바이든, 2박3일 일정 마무리… '엄지척'으로 작별인사 usavkd_admin 2022.05.22 1
3383 尹대통령 "한미, 북한 완전한 비핵화 목표 재확인" [모두발언 전문] usavkd_admin 2022.05.21 0
3382 "화제 바꾸기 어려울 정도"…'尹·바이든 케미'에 예정된 시간 훌쩍 넘긴 회담 usavkd_admin 2022.05.21 0
3381 바이든, 현충원 참배.."나라 위해 모든 것 바친 영웅에 경의" usavkd_admin 2022.05.21 0
3380  한·미 "연합훈련 규모 늘린다…양국 확장억제협의체 재가동" usavkd_admin 2022.05.21 0
3379 尹대통령 “경제안보동맹”…바이든 “가치 다른 국가 의존 말아야” usavkd_admin 2022.05.20 0
3378 바이든, 한국 향발… 정상회담서 동맹 강화·북핵 해법 찾기 usavkd_admin 2022.05.19 0
3377 바이든 “버펄로 참사는 ‘국내테러’… 백인우월주의는 악(惡)” usavkd_admin 2022.05.18 0
3376 ‘82일 피의 항전’… 마리우폴 결국 러시아 손에 usavkd_admin 2022.05.18 0
3375 美 “극초음속 공중발사 무기 시험 성공” usavkd_admin 2022.05.17 0
»  러시아 군인 첫 전범재판…민간인 살해 시인 usavkd_admin 2022.05.1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