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백신 넘치는 美, 뉴욕 지하철역서 선착순 접종…"관광객도 가능"

 

뉴욕 지하철역 6곳, 12~16일까지 임시 백신 접종소 운영
"수요가 늘어난다면 수용인원을 늘릴 계획"

미국 뉴욕의 지하철 그랜드 센트럴 역에서 12일(현지시간) 사람들이 얀센 백신을 맞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 AFP=뉴스1 


 이번주 미국 뉴욕주가 관광객들을 위해 지하철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임시 접종소를 운영하는 가운데 첫 날부터 많은 사람들이 이곳으로 모여들었다. 뉴욕을 방문하는 사람들은 누구나 큰 절차 없이 코로나19 백신을 맞을 수 있게 됐다.

뉴욕 맨해튼의 펜스테이션과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등 뉴욕의 6개 지하철역에 임시 백신 접종소가 12일(현지시간)부터 16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된다고 AFP통신·뉴욕타임스 등이 보도했다.

뉴욕 주정부는 임시 백신접종소 6곳에서 매일 300명에게 예약 없이 백신 접종을 할 수 있게 하고 따로 거주증명 확인 절차도 면제하기로 했다. 또한 수요가 늘어난다면 수용인원을 늘릴 계획이라고도 덧붙였다.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임시 백신 접종소 관련 기자회견에서 "다른 지역에서 뉴욕을 방문한 사람도 백신을 접종할 수 있다"며 지역 거주자가 아닌 관광객들에게도 백신을 접종하겠다고 밝혔다.

AFP통신은 임시 백신 접종소가 문을 연 첫날인 12일 오전 7시부터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은 백신을 맞기 위해 온 사람들로 장사진을 이뤘다고 전했다.

이날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에서 백신을 접종한 콜롬비아 출신 조반니 토레스(43)와 그의 아내 안젤라는 "오전 5시에 콜롬비아 보고타에서 백신을 맞기 위해 JFK 공항 행 비행기를 탔다"고 말했다.

그는 "콜롬비아에서는 60대 이상만이 백신 접종을 할 수 있다"며 "백신을 맞기 위해 한 달전부터 5일간 가족들이 사는 뉴욕으로 여행을 올 계획을 세웠다"고 덧붙였다.

한편 뉴욕 당국은 약 850만명의 주민 중 380만명이 최소 1회 백신 접종을 마친상태라며 이번 임시 백신 접종소가 백신을 맞기 꺼려하는 사람들을 설득하는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미국 뉴욕의 지하철 그랜드 센트럴 역에서 한 사람이 12일(현지시간) 얀센 백신을 맞고 있다. © AFP=뉴스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뉴욕주 정부기관 웹사이트 한글로 본다 usavkd_admin 2021.05.05 9
공지 [파산법] 파산해도 탕감되지 않는 빚 usavkd_admin 2021.04.21 4
공지 운전면허시험 예상문제 usavkd_admin 2021.03.08 7
공지 시민권 인터뷰 예상문제 usavkd_admin 2021.03.08 70
공지 장애인 연금 usavkd_admin 2020.08.22 21
공지 장애자녀를 위한 혜택 usavkd_admin 2020.07.17 33
공지 마스크 필요한 분 무료로 드립니다. usavkd_admin 2020.06.02 36
공지 코로나19 예방하는 법 usavkd_admin 2020.03.16 27
공지 모든 공문서, 관공서 방문없이 인터넷으로 제출한다 usavkd_admin 2018.09.02 82
공지 가족관계증명서 인터넷 발급 usavkd_admin 2018.01.08 183
공지 한국, 65세 이상에 대한 혜택 usavkd_admin 2017.09.10 414
공지 복수국적 어떻게 취득하나 usavkd_admin 2017.03.14 188
2583 8일째 폭격 이스라엘군 “하마스의 지하 터널 100㎞ 파괴” usavkd_admin 2021.05.18 1
2582 메모리얼데이 바이크 행렬 다시 본다 usavkd_admin 2021.05.18 1
2581 ‘마스크 해방’에도 마스크 쓴 뉴요커들 “누가 백신 맞았는지 몰라” usavkd_admin 2021.05.16 0
2580 "대한민국 근본 부정"…박상학·최대집, 文대통령 '여적죄' 고발 usavkd_admin 2021.05.16 0
2579 백신 접종자는 코로나19에 감염되더라도 이를 전파할 확률이 낮다 usavkd_admin 2021.05.16 1
2578 벌써? 미국 백신접종자 'No Mask' 논란 usavkd_admin 2021.05.16 1
2577 “한국에 신속히 백신 지원해라” usavkd_admin 2021.05.15 0
2576 우리는 아태계 미국인입니다(#WeAreAPA) usavkd_admin 2021.05.15 0
2575 韓 떠나는 주한미군사령관 "표현의 자유" 억압에 경종 usavkd_admin 2021.05.14 7
2574 백신 접종하러 뉴욕 온다 usavkd_admin 2021.05.14 3
2573 美 송유관 업체, 결국 해커에 몸값 56억 지급 usavkd_admin 2021.05.14 6
2572 파우치 “백신 맞았고 실외에 있다면 마스크 치워라” usavkd_admin 2021.05.13 4
» 백신 넘치는 美, 뉴욕 지하철역서 선착순 접종…"관광객도 가능" usavkd_admin 2021.05.13 4
2570 코로나19 하루 사망자 3400명 미국, 600명대로 급감했다 usavkd_admin 2021.05.13 2
2569 '공짜 돈'이 일할 의지 꺾는다? 美서 커지는 실업수당 논란 usavkd_admin 2021.05.12 2
2568 美뉴욕, 코로나 희생자 시신 수백구 1년 넘게 냉동트럭에 보관 usavkd_admin 2021.05.10 3
2567 광화문 광장에 모인 장애인단체 회원들 usavkd_admin 2021.05.10 4
2566 뉴욕시 렌트안정아파트 렌트 0~2% 오른다 usavkd_admin 2021.05.08 4
2565 미군 무인정찰기, 北·中 해양활동 감시 위해 일본 배치 usavkd_admin 2021.05.08 3
2564 "뉴욕 관광 오면 코로나19 백신 놔드려요" usavkd_admin 2021.05.07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