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한미동맹 위해 가교 역할”

usavkd_admin 2021.09.22 04:40 조회 수 : 7

“한미동맹 위해 가교 역할”

 

이병희 전 미동부재향군인회장의 장례가 6.25 참전 유공자회 소속 전우들과 미동부재향군인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고 있다.

한미동맹의 가교역할을 해온 이병희 전 미 동부재향군인회장(예비역 육군 중령)의 장례가 20일 엄수됐다.

이날 오전 메릴랜드 온리 소재 워싱턴한인천주교회에서 이준성 신부의 사회로 진행된 장례미사에는 손경준 6.25참전유공자회 회장, 김인철 미 동부재향군인회장, 양광철 워싱턴 카투사 전우회장, 존 틸럴리 한국전참전용사기념공원재단 이사장(전 한미연합사 사령관), 박미숙 한미여성재단 회장, 김유숙 우리민족교류협회 워싱턴지회장, 정현숙 메릴랜드총한인회장, 황원균 워싱턴한인커뮤니티센터 부이사장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또 래리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부부, 이수혁 주미대사, 김진호 대한민국 재향군인회장, 대한민국 카투사 전우회, 버지니아한인회(회장 은영재), 메릴랜드한인회(회장 이태수), 꾸르실료(크리스챤 봉사자를 위한 단기교육과정), 이북도민회 등 30여 곳에서는 조화를 보내, 고인의 죽음에 애도를 표했다.

 

손경준 6.25참전유공자회 워싱턴 회장은 조사를 통해 “고인은 6.25 참전 유공자회 회장, 재향군인회 미 동부지회장, 워싱턴 카투사전우회 초대회장 등을 통해 한미동맹에 큰 역할을 했다”고 기렸다.

김유숙 우리민족교류협회 워싱턴지회장은 조사를 통해 “이병희 전 회장은 말년에도 왕성하게 집필과정을 통해 한미동맹을 위한 민간 외교관 역할을 했다”면서 “집필과정을 돕는 과정에서 장진호 전투, 흥남철수와 켈로 부대에 대해 알게 됐다”고 말했다.

존틸럴리 전 한미연합사 사령관과 버나드 샴포 전 8군 사령관은 장례가 끝난 후 장남인 이은호 씨에게 “당신의 아버지는 정말 위대한 사람이었다”고 회상했다.

평안북도 용천 출신으로 1971년 시카고로 도미한 이병희 전 회장은 지난 15일 노환으로 90세 일기로 별세했다. 유해는 대전 국립묘지에 안장될 예정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해외거주 보훈급여금 등 수급권자 신상신고 안내; usavkd_admin 2021.11.01 18
공지 2022년도 참전명예수당 월34만원 usavkd_admin 2021.09.05 421
공지 정부24 이용안내 usavkd_admin 2021.08.20 74
공지 베트남전 참전 한인 보훈 혜택 결의안 통과 usavkd_admin 2021.07.21 219
공지 미국에 사는 한국인 참전용사들 '베테랑'으로 인정 첫 사례   usavkd_admin 2021.06.28 99
공지 전국 위탁병원 안내 usavkd_admin 2021.04.29 144
공지 국립묘지 생전 안장심의제 안내 usavkd_admin 2021.04.15 84
공지 국가보훈처  보상정책과 (보훈급여 신상신고) usavkd_admin 2021.04.11 164
공지 국외거주 참전유공자 신상신고서 usavkd_admin 2021.03.07 345
공지 2021년도 보훈급여금 월지급액 [종합] usavkd_admin 2021.02.28 274
공지 2021년도 참전명예수당 월34만원 usavkd_admin 2020.12.03 8242
공지 보훈처, 재향군인회 등 보훈단체, 정치집회 참석하면 처벌 usavkd_admin 2019.02.20 132
공지 금고 이상의 실형을 받은 법 적용 대상으로부터의 배제 usavkd_admin 2017.08.16 308
공지 참전국가유공자 안장(이장)절차 usavkd_admin 2017.01.06 506
공지 '월남전참전자회·고엽제전우회 중복가입 금지' 합헌 usavkd_admin 2016.10.10 335
공지 보훈지청 usavkd_admin 2016.09.26 1160
공지 전국 국립묘지현황 usavkd_admin 2016.09.22 690
871 국가유공자 범죄조회 자동화…업무 1만8679시간 단축 usavkd_admin 2021.11.29 1
870 뉴욕베트남참전유공자전우회 백돈현 회장 연임 usavkd_admin 2021.11.19 4
869 베트남전참전자회 월례회 usavkd_admin 2021.11.18 9
868 고메즈, 베트남전 참전한인에 경의 usavkd_admin 2021.11.13 10
867 뉴욕베트남참전유공자전우회, 베테런스데이 퍼레이드 행진 usavkd_admin 2021.11.13 10
866 6·25 미군 전사자 3만6천591명 모두 새긴 기념비 세워 usavkd_admin 2021.11.11 9
865 오늘 지미 고메즈 연방하원 베트남전 참전용사 추모식 usavkd_admin 2021.11.11 5
864 한국전 참전 100세 노병, 알링턴 국립묘지서 안장 usavkd_admin 2021.11.06 9
863 미국베트남재향군인회, 한국군 월남전 참전용사에 정식회원 지위 부여 usavkd_admin 2021.11.06 13
862 월남전참전산악회 2년 만에 가을 산행 usavkd_admin 2021.10.27 5
861 미국내 한인 베트남 참전용사들 보훈혜택 확대 수정안 연방하원 통과 usavkd_admin 2021.10.17 16
860 기념품 전달하는 황기철 국가보훈처장 usavkd_admin 2021.09.26 8
859 월남전 참전 한인 기념 결의안, 박 스틸 의원 주도 하원 통과 usavkd_admin 2021.09.25 8
» “한미동맹 위해 가교 역할” usavkd_admin 2021.09.22 7
857 "군필자에 청약가점 부여, 전쟁 국가유공자 수당 2배 인상" usavkd_admin 2021.09.22 24
856 추모의 벽 건립에 1만 달러 쾌척 usavkd_admin 2021.09.21 7
855 한국전참전용사 이병희 전 재향군인회장 별세 usavkd_admin 2021.09.20 3
854 베트남전 참전용사 구제법안 협력 논의 usavkd_admin 2021.09.10 35
853 향군 '금성 대전투' 중공군 미화 영화 상영 강력 반발 usavkd_admin 2021.09.08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