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속보] 미국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50만명 돌파

 

연합뉴스

백신 접종이 가속화하는 가운데서도 미국에서 코로나19 누적 사망자가 50만명을 돌파했다.

NBC방송은 현지시간으로 22일 자체 집계를 토대로 21일 현재 미국 코로나 사망자가 50만11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누적 확진자는 2820만6000여명이다.

22일 현재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 집계에서도 미 코로나 사망자는 51만930명을 나타냈다. 이는 세계 최대 규모로, 두 번째인 브라질(24만6006명)보다도 두 배가량 많은 것이다.

이와 관련해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전날 끔찍하다면서 내년까지 마스크를 계속 써야 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외신에 따르면 파우치 소장은 지난 21일 CNN방송에 출연해 “우리는 아직 코로나19에서 빠져나오지 않았다”며 50만명에 가까운 사망자가 나온 데 대해 “끔찍하다. 그것은 역사적”이라고 우려를 표했다.

그는 1918년 유행성 독감 이후 100년 동안 이번과 가까운 사망자를 낸 것을 본 적이 없다면서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놀라운 일이지만 사실”이라며 “이것은 파괴적인 팬데믹”이라고 말했다. 파우치 소장은 미국의 일일 코로나19 신규 감염자 수가 지난달 정점을 찍은 후 급감하고 있다면서도 정상적인 생활은 여전히 어려울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가 가을과 겨울로 접어들면서 연말까지 정상 상태에 근접할 것이라는 데 전적으로 동의한다”고 전망했다. 다만 그는 미국인들이 내년에도 마스크를 착용할 것으로 예상하느냐는 질문에 “그럴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는 지역사회의 감염 수준과 잠재적인 바이러스 변이에 달려있다고 말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장애인 연금 usavkd_admin 2020.08.22 15
공지 장애자녀를 위한 혜택 usavkd_admin 2020.07.17 22
공지 마스크 필요한 분 무료로 드립니다. usavkd_admin 2020.06.02 30
공지 코로나19 예방하는 법 usavkd_admin 2020.03.16 23
공지 모든 공문서, 관공서 방문없이 인터넷으로 제출한다 usavkd_admin 2018.09.02 78
공지 장애인 등급제 폐지한다…필요에 따라 '맞춤 지원' usavkd_admin 2018.08.21 93
공지 가족관계증명서 인터넷 발급 usavkd_admin 2018.01.08 178
공지 한국, 65세 이상에 대한 혜택 usavkd_admin 2017.09.10 404
공지 복수국적 어떻게 취득하나 usavkd_admin 2017.03.14 182
공지 23일부터 시민권 개정 양식으로 신청 usavkd_admin 2016.12.14 88
공지 기초생활보장 대상자의 선정기준 usavkd_admin 2016.09.27 127
2415 버텨온 트럼프, 검찰에 납세자료 제출해야…미 대법원 명령 usavkd_admin 2021.02.22 1
2414 美 코로나 사망자 50만명 넘어…“‘1·2차대전+베트남전’ 전사자보다 많아” usavkd_admin 2021.02.22 1
2413 망명 신청자들 미국 땅 밟아 usavkd_admin 2021.02.22 0
» [속보] 미국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50만명 돌파 usavkd_admin 2021.02.22 0
2411 미 당국, '의사당 난입' 극우 음모단체 회원 6명 기소 usavkd_admin 2021.02.20 1
2410 "코로나 백신 주세요"···美서 할머니로 변장한 3040여성들 usavkd_admin 2021.02.20 0
2409 “마스크 두 겹으로 착용하세요” usavkd_admin 2021.02.20 1
2408 美 국무부 "위안부 끔찍한 인권침해…한·일, 화해·치유에 협력해야” usavkd_admin 2021.02.19 0
2407 엎친 데 덮친 美 텍사스, 이번엔 물 부족..."눈 녹여 식수 사용" usavkd_admin 2021.02.19 0
2406 “여기는 화성”…미 탐사 로봇, 생명체 흔적 찾는 여정 시작 usavkd_admin 2021.02.19 1
2405 다이너마이트 3000개로... 트럼프 호텔, 순식간에 와르르 usavkd_admin 2021.02.18 4
2404 사랑 싹 틔운 첫 데이트 식당에 거액 팁 쾌척한 美 부부 usavkd_admin 2021.02.18 0
2403 '영하 19도' 美 역대급 한파에 바다거북도 기절했다 usavkd_admin 2021.02.18 0
2402 미국 이례적인 폭설과 한파는 북극 온난화 영향 usavkd_admin 2021.02.18 0
2401 미 법무부 北해커 3명 기소… 1조4000억원 규모 해킹 혐의 usavkd_admin 2021.02.17 0
2400 “매코널은 정치꾼” “트럼프 관여말라”… 적이 된 美공화 두 거물 usavkd_admin 2021.02.17 0
2399 트럼프 살아나자 둘로 쪼개진 공화당 usavkd_admin 2021.02.15 2
2398 “바이든에게 줄 편지 있다”…총 들고 美 백악관 온 여성 체포 usavkd_admin 2021.02.15 1
2397 1인당1400불 경기부양안 연방 하원 소위원회 통과 usavkd_admin 2021.02.14 1
2396 14일은 밸런타인스 데이 usavkd_admin 2021.02.14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