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워싱턴DC의 연방의회 의사당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선서를 마치고 연설하고 있다. 사진=REUTERS

세계 각국 정상이 20일(현지시간) 취임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에게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의회 연설에서 "바이든 미 대통령과 함께 일하기를 기대한다"며 "새 미 행정부와 우리의 협력을 강화해 기후 변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등 코앞에 놓인 우선 과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슈테펜 자이베르트 대변인 트위터를 통해 “바이든 대통령과 해리스 부통령의 취임을 축하한다”며 “이는 미국 민주주의의 진정한 경사”라고 했다. 이어 “독일과 미국 협력의 새로운 장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트위터에 “우리는 우리 시대의 도전에 맞서고, 우리의 미래를 만들고, 지구를 보호하기 위해 더 강해질 것”이라며 “(미국이) 파리협약에 돌아온 것을 환영한다”고 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파리기후협약 복귀를 지시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도 트위터를 통해 축하 인사를 전했다. 그는 "미국과 일본은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고 강한 유대로 맺어진 동맹국"이라며 "미·일 동맹 강화와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의 실현을 위해 바이든 대통령과 협력할 것을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저스틴 트뤼도 캐나다 총리는 성명을 통해 “캐나다와 미국은 이웃나라 이상"이라며 "우리는 가까운 친구, 파트너이자 동맹국”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국내·외의 민주주의와 평화, 안보에 기여하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은 "미국이 돌아왔다"고 환영 메시지를 전했다. 그는 "유럽은 미국과의 소중한 동맹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며 "오랜 파트너인 미국과 재결합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는 이날 열린 공식 행사에서 "바이든 대통령의 승리는 극우에 대한 민주주의의 승리"하고 강조했다. 그는 "극우는 거대한 속임수와 국가 분열, 폭력을 행사했다"며 "우리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민주주의를 위태롭게 했다는 점을 깨달았다"고 언급했다.

쥐세페 콘테 이탈리아 총리는 전날 의회 연설에서 "이탈리아는 올해 주요 20개국(G20) 의장국으로서 바이든 대통령과 함께 일하기를 고대한다"며 "기후 변화를 비롯해 그린 및 디지털 전환, 효과적인 다자주의 등 공통 어젠다가 많다"고 전했다.

이밖에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 차이잉원 대만 총통, 리셴룽 싱가포르 총리 등 여러 정상들이 바이든 대통령에게 축하 메시지를 남겼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범 국가유공자 초청 [청와대] 만찬 총회장: 피터 성 usavkd_admin 2021.02.09 0
공지 메모리얼데이, 전사자들 묘비에 성조기를… usavkd_admin 2019.05.25 53
공지 보훈처 재향군인회 등 보훈단체, 정치집회 참석하면 처벌 usavkd_admin 2018.08.21 94
공지 미국은 베트남戰 용사를 잊지 않습니다 usavkd_admin 2018.03.31 259
공지 문대통령, 베트남전쟁 사과 월남전 참전 용사 비극 usavkd_admin 2017.11.14 131
공지 -복수국적 취득 절차는 usavkd_admin 2017.07.15 221
2752 미국 첫 흑인 국방장관 탄생…오스틴 인준안 가결 usavkd_admin 2021.01.23 1
2751 北 핵무기 과시하는데… 文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되풀이 usavkd_admin 2021.01.21 1
2750 바이든 취임 이틀간 행정명령 수십건 발동···정책 속도 내기 나선다 usavkd_admin 2021.01.21 1
» "미국이 돌아왔다"…세계 정상들, 바이든 대통령에 축하 인사 usavkd_admin 2021.01.21 1
2748 바이든 ‘번호판 46 비스트’ 타고 백악관 입성 usavkd_admin 2021.01.21 0
2747 드디어 대통령 된 바이든 "내전 끝내자" usavkd_admin 2021.01.20 9
2746 축 환영 바이든, 제46대 美대통령 취임 usavkd_admin 2021.01.20 0
2745 바이든 취임식, 취임선서 빼고 다 바뀐다 usavkd_admin 2021.01.20 0
2744 전세계가 바이든 행정부 개막 환영 usavkd_admin 2021.01.20 1
2743 제46대 美대통령 취임하는 바이든, 첫날부터 행정명령 발동 usavkd_admin 2021.01.20 0
2742 “미국이 돌아왔다”…바이든, 제46대 美대통령 취임 usavkd_admin 2021.01.20 0
2741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의 임기가 공식적으로 시작하는 20일 낮 12시 usavkd_admin 2021.01.19 51
2740 해리스, 18일 상원의원 사임… 부통령 겸 상원의장으로 usavkd_admin 2021.01.18 5
2739 "4년간의 분열과 증오 '통합·치유'...주목되는 바이든 취임일성 usavkd_admin 2021.01.18 1
2738 [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북미대화 역할론 재확인… usavkd_admin 2021.01.18 0
2737 취임 당일부터 트럼프 지우기 '행정명령'... 바이든 ABT 속도전 usavkd_admin 2021.01.17 0
2736 ‘열흘 안에 트럼프 털어내라’…바이든, 취임 첫날부터 과거청산 usavkd_admin 2021.01.17 0
2735 바이든 2000조원 '미국구출계획' 발표.. 백신 접종 속도 낸다 usavkd_admin 2021.01.15 2
2734 레이디 가가, 바이든 취임식서 국가 부른다… 팝스타·영화 배우 총출동 usavkd_admin 2021.01.15 4
2733 바이든 “1인 2000달러 지급…취임 100일까지 1억회 백신접종” usavkd_admin 2021.01.15 2